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석 선장 몸 탄환 1발 해군이 쏜 오발탄”
입력 2011.02.07 (11:25) 수정 2011.02.07 (11:27) 연합뉴스
vdv

vdv

삼호주얼리호 석해균 선장의 몸에서 나온 탄환 4발 가운데 1발은 우리 해군이 쏜 오발탄으로 밝혀졌다.

김충규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삼호주얼리호 해적사건 특별수사본부장은 7일 오전 최종 수사결과 발표에서 "석해균 선장의 몸에서 나온 탄환 4발중 우리가 3발을 인수했고, 이 가운데 1발은 우리 해군이 사용하는 권총탄이나 MP5탄, MP5 소음탄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 “석 선장 몸 탄환 1발 해군이 쏜 오발탄”
    • 입력 2011-02-07 11:25:30
    • 수정2011-02-07 11:27:34
    연합뉴스

vdv

삼호주얼리호 석해균 선장의 몸에서 나온 탄환 4발 가운데 1발은 우리 해군이 쏜 오발탄으로 밝혀졌다.

김충규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삼호주얼리호 해적사건 특별수사본부장은 7일 오전 최종 수사결과 발표에서 "석해균 선장의 몸에서 나온 탄환 4발중 우리가 3발을 인수했고, 이 가운데 1발은 우리 해군이 사용하는 권총탄이나 MP5탄, MP5 소음탄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