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동산 부실까지 커지면 공적 자금 조성 불가피”
입력 2011.02.28 (12:37) 정치
김석동 금융위원장은 현재 저축은행 부실 문제 해결을 위해서 공동계정으로 조성되는 10조 원 정도면 충분하고 앞으로 부동산 부실과 연결돼 커지게 된다면 공적자금 조성도 불가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석동 위원장은 오늘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나와 저축은행 대책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문에 이 같이 답하고 금융권 공동계정 조성을 내용으로 하는 예금자보호법의 조속한 통과를 요청했습니다.

김석동 위원장은 또 영업정지된 저축은행에 5천만 원 넘게 예금을 맡긴 피해자들을 일괄 보호하기는 어렵지만 매각 협상에 따라 보호 금액이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나라당 이진복, 민주당 박병석 의원 등 정무위원들은 저축은행 감독과 정책 실패에 대해 국정조사를 요구했습니다.
  • “부동산 부실까지 커지면 공적 자금 조성 불가피”
    • 입력 2011-02-28 12:37:52
    정치
김석동 금융위원장은 현재 저축은행 부실 문제 해결을 위해서 공동계정으로 조성되는 10조 원 정도면 충분하고 앞으로 부동산 부실과 연결돼 커지게 된다면 공적자금 조성도 불가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석동 위원장은 오늘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나와 저축은행 대책에 대한 여야 의원들의 질문에 이 같이 답하고 금융권 공동계정 조성을 내용으로 하는 예금자보호법의 조속한 통과를 요청했습니다.

김석동 위원장은 또 영업정지된 저축은행에 5천만 원 넘게 예금을 맡긴 피해자들을 일괄 보호하기는 어렵지만 매각 협상에 따라 보호 금액이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나라당 이진복, 민주당 박병석 의원 등 정무위원들은 저축은행 감독과 정책 실패에 대해 국정조사를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