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양주 섬유공장 불…인명 피해 없어
입력 2011.03.04 (06:07) 사회
오늘 새벽 2시 10분쯤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덕도리에 있는 한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한 시간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960제곱미터 공장의 3분의 2가량이 타면서 섬유 원단 등 재산피해가 났지만, 다행히 공장 안에 있던 일부 근로자들은 몸을 피해 부상을 입지 않았습니다.

소방당국은 잔불 정리가 끝나는 대로 공장 관계자들을 불러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 경기 양주 섬유공장 불…인명 피해 없어
    • 입력 2011-03-04 06:07:00
    사회
오늘 새벽 2시 10분쯤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덕도리에 있는 한 섬유 공장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한 시간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960제곱미터 공장의 3분의 2가량이 타면서 섬유 원단 등 재산피해가 났지만, 다행히 공장 안에 있던 일부 근로자들은 몸을 피해 부상을 입지 않았습니다.

소방당국은 잔불 정리가 끝나는 대로 공장 관계자들을 불러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