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바레인 신용등급 한계단 강등
입력 2011.03.04 (06:07) 국제
국제신용평가회사인 피치는 시아파 무슬림에 의한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바레인의 국가신용등급을 A에서 A-로 한 계단 내렸습니다.

피치는 바레인의 정치적 교착 상태가 장기화할 위험과 경제 성장과 공공 재정에 미칠 영향을 거론하며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피치는 안보 상황 악화와 정치 개혁 지연 등이 추가적인 등급 하향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바레인에서는 시아파 시위대가 집권 세력인 수니파에 불만을 표출하며 몇 주일째 시위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현재까지 모두 7명이 시위 도중 숨졌습니다.
  • 피치, 바레인 신용등급 한계단 강등
    • 입력 2011-03-04 06:07:04
    국제
국제신용평가회사인 피치는 시아파 무슬림에 의한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 바레인의 국가신용등급을 A에서 A-로 한 계단 내렸습니다.

피치는 바레인의 정치적 교착 상태가 장기화할 위험과 경제 성장과 공공 재정에 미칠 영향을 거론하며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피치는 안보 상황 악화와 정치 개혁 지연 등이 추가적인 등급 하향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바레인에서는 시아파 시위대가 집권 세력인 수니파에 불만을 표출하며 몇 주일째 시위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현재까지 모두 7명이 시위 도중 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