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작년 7.5% 성장…24년 만에 최대
입력 2011.03.04 (06:07) 국제
브라질 경제가 지난해 7.5%의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브라질 국립지리통계원에 따르면 2009년 대비 지난해 성장률이 7.5%를 기록해 1986년의 7.5% 이래 24년 만에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냈습니다.

지난해 국내총생산, GDP는 3조 6천750만 헤알로 약 2조 2천138억 달러였습니다.

최근 10년간 브라질의 성장률은 5% 안팎이었으며 지난 2009년에는 -0.6%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루이스 이나시오 룰라 다 실바 전 대통령이 집권한 2003년부터 꾸준한 성장세를 계속하다 2009년에는 세계경제 위기로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 브라질, 작년 7.5% 성장…24년 만에 최대
    • 입력 2011-03-04 06:07:04
    국제
브라질 경제가 지난해 7.5%의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브라질 국립지리통계원에 따르면 2009년 대비 지난해 성장률이 7.5%를 기록해 1986년의 7.5% 이래 24년 만에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냈습니다.

지난해 국내총생산, GDP는 3조 6천750만 헤알로 약 2조 2천138억 달러였습니다.

최근 10년간 브라질의 성장률은 5% 안팎이었으며 지난 2009년에는 -0.6%를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루이스 이나시오 룰라 다 실바 전 대통령이 집권한 2003년부터 꾸준한 성장세를 계속하다 2009년에는 세계경제 위기로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