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낮부터 기온 점차 올라…다음 주 다시 추위
입력 2011.03.04 (06:2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아침에도 여전히 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낮에는 기온이 점차 올라가 주말과 휴일에는 추위가 잠시 풀리겠지만 다음주에 다시 기온이 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김성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아침에도 중부 내륙지역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등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대부분지역의 기온이 영하로 내려갔습니다.

어제보다는 기온이 조금 높은 곳이 있지만 여전히 예년 평균보다 3,4도 정도 낮습니다.

낮에는 차가운 대륙 고기압이 점차 약해져 기온이 점차 오르기 시작하겠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이 5도 등으로 어제보다 2,3도 정도 높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 내일 낮에는 예년 이맘때 기온을 되찾아 내일과 모레는 한낮에 비교적 포근하겠습니다.

그러나 다음주 초부터 다시 기온이 떨어지는 등 꽃샘 추위가 더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인터뷰> 김승배(기상청 대변인): "북쪽에 찬 공기가 세력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이달 중순까지 한두 차례 추위가 더 찾아 오겠습니다."

시베리아지역의 대륙 고기압이 이달 중순까지는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기상청은 대륙 고기압이 약해지는 이달 하순부터 예년의 봄날씨를 되찾아, 다음달 상순까지 포근한 날이 많겠다고 내다봤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 낮부터 기온 점차 올라…다음 주 다시 추위
    • 입력 2011-03-04 06:26:5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오늘 아침에도 여전히 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낮에는 기온이 점차 올라가 주말과 휴일에는 추위가 잠시 풀리겠지만 다음주에 다시 기온이 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김성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아침에도 중부 내륙지역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등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대부분지역의 기온이 영하로 내려갔습니다.

어제보다는 기온이 조금 높은 곳이 있지만 여전히 예년 평균보다 3,4도 정도 낮습니다.

낮에는 차가운 대륙 고기압이 점차 약해져 기온이 점차 오르기 시작하겠습니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이 5도 등으로 어제보다 2,3도 정도 높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 내일 낮에는 예년 이맘때 기온을 되찾아 내일과 모레는 한낮에 비교적 포근하겠습니다.

그러나 다음주 초부터 다시 기온이 떨어지는 등 꽃샘 추위가 더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인터뷰> 김승배(기상청 대변인): "북쪽에 찬 공기가 세력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이달 중순까지 한두 차례 추위가 더 찾아 오겠습니다."

시베리아지역의 대륙 고기압이 이달 중순까지는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기상청은 대륙 고기압이 약해지는 이달 하순부터 예년의 봄날씨를 되찾아, 다음달 상순까지 포근한 날이 많겠다고 내다봤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