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통령 통성기도’ 종교계 안에서도 논란
입력 2011.03.04 (20:47) 수정 2011.03.04 (20:54) 문화
csc

csc

이명박 대통령이 어제 열린 국가 조찬기도회에서 무릎을 꿇고 '통성기도'를 한 것을 놓고 종교계 내부에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종교자유정책연구원은 오늘 성명을 내고 대통령의 '통성기도'는 국가 조찬기도회가 권력 위에 군림하는 절대 권력이 됐음을 드러낸 것이라며 개신교계는 진정으로 자중자애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반면 보수 개신교계를 대변해 온 한국교회언론회는 오늘 논평을 통해 무릎 꿇은 대통령의 기도는 애국의 표현으로 대통령이 국가를 위해 행한 신앙의 표현을 두고 종교가 다르다는 이유로 문제 삼는 것은 옳지 못하다고 반박했습니다.
  • ‘대통령 통성기도’ 종교계 안에서도 논란
    • 입력 2011-03-04 20:47:30
    • 수정2011-03-04 20:54:20
    문화

csc

이명박 대통령이 어제 열린 국가 조찬기도회에서 무릎을 꿇고 '통성기도'를 한 것을 놓고 종교계 내부에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종교자유정책연구원은 오늘 성명을 내고 대통령의 '통성기도'는 국가 조찬기도회가 권력 위에 군림하는 절대 권력이 됐음을 드러낸 것이라며 개신교계는 진정으로 자중자애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반면 보수 개신교계를 대변해 온 한국교회언론회는 오늘 논평을 통해 무릎 꿇은 대통령의 기도는 애국의 표현으로 대통령이 국가를 위해 행한 신앙의 표현을 두고 종교가 다르다는 이유로 문제 삼는 것은 옳지 못하다고 반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