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화성 경관조명 소등 1~2시간 앞당겨
입력 2011.03.12 (06:08) 사회
경기도 수원시는 에너지 절약을 위해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조명 끄는 시각을 밤 12시에서 1~2시간 앞당겼습니다.

수원시는 수원화성의 조명을 그동안 12시에 꺼 왔으나 12월~2월은 오후 10시, 3월~11월은 오후 11시에 꺼 1~2시간 앞당기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수원시는 이에 따라 지난 7일부터 전체 4천217개 경관 조명 가운데 팔달문과 서장대 등 목조문화재 24곳의 조명을 제외한 89%인 3천754개를 일찍 끄고 있습니다.

경관 조명의 끄는 시각 조정으로 연간 2천500만원의 전기요금이 절감되고 이산화탄소 발생량도 200톤 감축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 수원화성 경관조명 소등 1~2시간 앞당겨
    • 입력 2011-03-12 06:08:31
    사회
경기도 수원시는 에너지 절약을 위해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조명 끄는 시각을 밤 12시에서 1~2시간 앞당겼습니다.

수원시는 수원화성의 조명을 그동안 12시에 꺼 왔으나 12월~2월은 오후 10시, 3월~11월은 오후 11시에 꺼 1~2시간 앞당기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수원시는 이에 따라 지난 7일부터 전체 4천217개 경관 조명 가운데 팔달문과 서장대 등 목조문화재 24곳의 조명을 제외한 89%인 3천754개를 일찍 끄고 있습니다.

경관 조명의 끄는 시각 조정으로 연간 2천500만원의 전기요금이 절감되고 이산화탄소 발생량도 200톤 감축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