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여자골프대회 지진 영향으로 취소
입력 2011.03.12 (09:55) 수정 2011.03.12 (10:13) 골프
일본 여자 프로골프 투어 요코하마 타이어 레이디스컵대회가 강진의 영향으로 취소됐습니다.

대회조직위원회는 일본 동북부 전역에 강한 지진이 발생해 큰 피해가 난 상황에서 대회를 계속하기는 힘들다는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 고치현 고난시 도사 골프장에서 개막한 이 대회는 1라운드를 모두 마쳤으나 2,3라운드는 열리지 않게 됐습니다.

이 대회 1라운드에서는 우리나라의 이보미와 송보배가 3언더파로 공동 선두를 달리고 있었습니다.
  • 日 여자골프대회 지진 영향으로 취소
    • 입력 2011-03-12 09:55:47
    • 수정2011-03-12 10:13:46
    골프
일본 여자 프로골프 투어 요코하마 타이어 레이디스컵대회가 강진의 영향으로 취소됐습니다.

대회조직위원회는 일본 동북부 전역에 강한 지진이 발생해 큰 피해가 난 상황에서 대회를 계속하기는 힘들다는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 고치현 고난시 도사 골프장에서 개막한 이 대회는 1라운드를 모두 마쳤으나 2,3라운드는 열리지 않게 됐습니다.

이 대회 1라운드에서는 우리나라의 이보미와 송보배가 3언더파로 공동 선두를 달리고 있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