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중동 민주화 시위 물결
국제유가, 리비아 사태로 상승세 이어가
입력 2011.03.23 (06:18) 국제
국제유가가 리비아 공습 사태와 예멘, 시리아의 정정 불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오늘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 가격은 전날보다 1.67달러, 1.6% 오른 배럴당 104.00달러에 마감했습니다.

거래가 가장 활발했던 5월물도 1.88달러 상승한 104.97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5월물 북해산 브렌트유는 83센트, 0.7%가량 오른 배럴당 115.79달러선에 거래됐습니다.

JP모건체이스는 앞으로도 국제유가가 중동과 일본 상황에 따라 등락을 거듭하는 상황이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 국제유가, 리비아 사태로 상승세 이어가
    • 입력 2011-03-23 06:18:46
    국제
국제유가가 리비아 공습 사태와 예멘, 시리아의 정정 불안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오늘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 가격은 전날보다 1.67달러, 1.6% 오른 배럴당 104.00달러에 마감했습니다.

거래가 가장 활발했던 5월물도 1.88달러 상승한 104.97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5월물 북해산 브렌트유는 83센트, 0.7%가량 오른 배럴당 115.79달러선에 거래됐습니다.

JP모건체이스는 앞으로도 국제유가가 중동과 일본 상황에 따라 등락을 거듭하는 상황이 지속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