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동북부 강진
日 5개 시에 유아 수돗물 섭취 삼가 지시
입력 2011.03.23 (13:25) 국제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주변 5개 시에 대해 유아의 수돗물 섭취를 삼갈 것을 요청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후쿠시마현 고리야마와 다무라, 미나미소마 등 5개 시에서 1㎏당 100Bq(베크렐)을 초과하는 방사성 요오드가 발견돼 유아의 수돗물 섭취를 삼가라고 통보했습니다.

어른의 경우, 수돗물의 방사성 물질 잠정 기준치는 1㎏당 300Bq(베크렐)이지만, 유아의 경우 1㎏당 100Bq(베크렐)을 기준으로 삼고 있습니다.

앞서, 후생노동성은 지난 21일 후쿠시마현의 이타데무라에서 방사성 요오드가 1kg당 965베크렐이 검출돼 성인에 대해서도 수돗물 섭취를 자제하라고 권고한 바 있습니다.
  • 日 5개 시에 유아 수돗물 섭취 삼가 지시
    • 입력 2011-03-23 13:25:48
    국제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주변 5개 시에 대해 유아의 수돗물 섭취를 삼갈 것을 요청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후쿠시마현 고리야마와 다무라, 미나미소마 등 5개 시에서 1㎏당 100Bq(베크렐)을 초과하는 방사성 요오드가 발견돼 유아의 수돗물 섭취를 삼가라고 통보했습니다.

어른의 경우, 수돗물의 방사성 물질 잠정 기준치는 1㎏당 300Bq(베크렐)이지만, 유아의 경우 1㎏당 100Bq(베크렐)을 기준으로 삼고 있습니다.

앞서, 후생노동성은 지난 21일 후쿠시마현의 이타데무라에서 방사성 요오드가 1kg당 965베크렐이 검출돼 성인에 대해서도 수돗물 섭취를 자제하라고 권고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