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택시 기사 2명 고가도로 아래로 떨어져 숨져
입력 2011.03.23 (17:48) 사회
오늘 오전 7시쯤 서울시 반포동 메리어트 호텔 옆 고가도로 아래 공터에서 택시 기사 67살 강 모씨와 56살 이 모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 기사들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강 씨 등은 발견 직후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습니다.

경찰은 두 사람이 주차 문제로 자주 다퉜다는 동료 기사들의 진술을 토대로, 이들이 고가도로 위에서 말다툼을 벌이다 7미터 아래로 떨어져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택시 기사 2명 고가도로 아래로 떨어져 숨져
    • 입력 2011-03-23 17:48:36
    사회
오늘 오전 7시쯤 서울시 반포동 메리어트 호텔 옆 고가도로 아래 공터에서 택시 기사 67살 강 모씨와 56살 이 모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 기사들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강 씨 등은 발견 직후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습니다.

경찰은 두 사람이 주차 문제로 자주 다퉜다는 동료 기사들의 진술을 토대로, 이들이 고가도로 위에서 말다툼을 벌이다 7미터 아래로 떨어져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