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중동 민주화 시위 물결
‘방송 MC 소총 소동’ 카다피 지지세력 결집 노력
입력 2011.03.24 (22:1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생방송을 하던 뉴스 앵커가 난데없이 총을 들었습니다.

다국적군의 공습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카다피 지지 세력은 더 강하게 '결사 항전'을 다짐하고 있습니다.

황동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리비아의 국영방송.

뉴스가 시작되자 앵커가 소총을 들고 카다피 찬양과 함께 결사항전을 외칩니다.

<녹취>알 리비아 방송 앵커 : "우리의 지도자,카다피를 위해 내 목숨과 피 한방울, 내 마지막 자식까지도 희생할 것을 맹세합니다."

히잡을 두른 여인까지 나서 총기를 휘두르며 결사항전을 외칩니다.

리비아내 최대 부족인 와르팔라족 지역에서 부족회의가 열려 카다피 지지를 결의한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서방의 한 정보기관은 지지 선언이 있기 전 총기와 함께 많은 액수의 현금이 해당 부족에게 건네졌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오바마는 물러가라"

다국적군의 공습을 받았던 카다피의 관저,밥 알 아지지야 앞.

수백 명이 모여 카다피를 지지하는 노래를 부르지만, 시위때마다 무장한 보안군이 감시합니다.

같은 날, 시민군 임시정부가 있는 벵가지에서는 수천 명이 모여 다국적군 공습을 지지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KBS 뉴스 황동진입니다.
  • ‘방송 MC 소총 소동’ 카다피 지지세력 결집 노력
    • 입력 2011-03-24 22:11:29
    뉴스 9
<앵커 멘트>

생방송을 하던 뉴스 앵커가 난데없이 총을 들었습니다.

다국적군의 공습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카다피 지지 세력은 더 강하게 '결사 항전'을 다짐하고 있습니다.

황동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리비아의 국영방송.

뉴스가 시작되자 앵커가 소총을 들고 카다피 찬양과 함께 결사항전을 외칩니다.

<녹취>알 리비아 방송 앵커 : "우리의 지도자,카다피를 위해 내 목숨과 피 한방울, 내 마지막 자식까지도 희생할 것을 맹세합니다."

히잡을 두른 여인까지 나서 총기를 휘두르며 결사항전을 외칩니다.

리비아내 최대 부족인 와르팔라족 지역에서 부족회의가 열려 카다피 지지를 결의한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서방의 한 정보기관은 지지 선언이 있기 전 총기와 함께 많은 액수의 현금이 해당 부족에게 건네졌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오바마는 물러가라"

다국적군의 공습을 받았던 카다피의 관저,밥 알 아지지야 앞.

수백 명이 모여 카다피를 지지하는 노래를 부르지만, 시위때마다 무장한 보안군이 감시합니다.

같은 날, 시민군 임시정부가 있는 벵가지에서는 수천 명이 모여 다국적군 공습을 지지하는 시위를 벌였습니다.

KBS 뉴스 황동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