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일본 동북부 강진
日 정부 “원전사고, 신 만이 알 것” 발언 논란
입력 2011.03.29 (07:54) 수정 2011.03.29 (08:02) 국제
일본의 정부 관계자가 원전 사고와 관련된 최악의 사태는 신만이 알 것이라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케다 경제 산업 부장관은 어제 참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원전 사고의 전망을 묻는 질문에 대해 "예견할 수 있는 최악의 사태를 생각하고 있지만 그 이상은 신만이 알 것"이라고 말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야당은 이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며 사과를 요구했고, 이케다 부장관은 결국 발언을 사과하고 취소한다고 말했습니다.
  • 日 정부 “원전사고, 신 만이 알 것” 발언 논란
    • 입력 2011-03-29 07:54:19
    • 수정2011-03-29 08:02:24
    국제
일본의 정부 관계자가 원전 사고와 관련된 최악의 사태는 신만이 알 것이라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케다 경제 산업 부장관은 어제 참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원전 사고의 전망을 묻는 질문에 대해 "예견할 수 있는 최악의 사태를 생각하고 있지만 그 이상은 신만이 알 것"이라고 말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야당은 이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며 사과를 요구했고, 이케다 부장관은 결국 발언을 사과하고 취소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