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제창 “대기업 위한 환율 개입 중단해야”
입력 2011.03.29 (11:35) 정치
민주당 우제창 의원은 정부가 수출 대기업을 위한 고환율 정책을 유지하면서 중소기업과 서민들이 고통받고 있다며 정부는 환율 개입을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우제창 의원은 오늘 원내대책회의에서 환율의 흐름을 매끄럽도록 하는 정부의 '외평기금' 손실액이 2009년 말 기준으로 14조 원에 달하는 등 기금의 규모가 커가고 손실이 누적되고 있다며 이는 정부가 환율에 개입한다는 의미라고 주장했습니다.

우의원은 정부의 고환율 정책으로 수출 기업들은 지난 3년동안 약 141조 원의 환율 이득을 얻은 반면 내수 중소기업과 자영업자,국민이 그 금액을 고스란히 지불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우의원은 정부가 환율에 개입하지 않으면 환율이 자연히 내려갈 것이고 휘발유를 비롯한 모든 수입품들이 싸져 물가도 잡을 수 있다며 정부는 고환율 정책을 폐기하고 환율을 높게 유지하기 위한 시장 개입도 당장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 우제창 “대기업 위한 환율 개입 중단해야”
    • 입력 2011-03-29 11:35:57
    정치
민주당 우제창 의원은 정부가 수출 대기업을 위한 고환율 정책을 유지하면서 중소기업과 서민들이 고통받고 있다며 정부는 환율 개입을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우제창 의원은 오늘 원내대책회의에서 환율의 흐름을 매끄럽도록 하는 정부의 '외평기금' 손실액이 2009년 말 기준으로 14조 원에 달하는 등 기금의 규모가 커가고 손실이 누적되고 있다며 이는 정부가 환율에 개입한다는 의미라고 주장했습니다.

우의원은 정부의 고환율 정책으로 수출 기업들은 지난 3년동안 약 141조 원의 환율 이득을 얻은 반면 내수 중소기업과 자영업자,국민이 그 금액을 고스란히 지불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우의원은 정부가 환율에 개입하지 않으면 환율이 자연히 내려갈 것이고 휘발유를 비롯한 모든 수입품들이 싸져 물가도 잡을 수 있다며 정부는 고환율 정책을 폐기하고 환율을 높게 유지하기 위한 시장 개입도 당장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