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포르투갈 그리스 신용등급 추가 강등
입력 2011.03.29 (23:35) 국제
국제 신용평가업체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가 재정난을 겪고 있는 포르투갈의 신용등급을 BBB-로 한 단계 추가 하향 조정했습니다.

S&P는 지난 24일 사회당 주도 연정의 재정 감축안이 의회에서 부결되고 주제 소크라테스 총리가 사퇴하자 포르투갈의 등급을 A-에서 BBB로 두 단계 낮췄으며 무디스도 포르투갈의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한 바 있습니다.

S&P는 이와 함께 그리스의 신용등급도 BB-로 두 단계 낮췄습니다.
  • S&P, 포르투갈 그리스 신용등급 추가 강등
    • 입력 2011-03-29 23:35:20
    국제
국제 신용평가업체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가 재정난을 겪고 있는 포르투갈의 신용등급을 BBB-로 한 단계 추가 하향 조정했습니다.

S&P는 지난 24일 사회당 주도 연정의 재정 감축안이 의회에서 부결되고 주제 소크라테스 총리가 사퇴하자 포르투갈의 등급을 A-에서 BBB로 두 단계 낮췄으며 무디스도 포르투갈의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한 바 있습니다.

S&P는 이와 함께 그리스의 신용등급도 BB-로 두 단계 낮췄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