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몽준 “월성 1호기 수명 연장 신중하게 검토”
입력 2011.04.14 (16:54) 수정 2011.04.14 (16:57) 정치
한나라당 정몽준 전 대표는 "내년에 설계수명 30년이 완료되는 월성 1호기의 수명 연장 여부를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정몽준 전 대표는 오늘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008년 정부 승인으로 수명이 연장된 고리 원전 1호기가 전기고장으로 가동이 중단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 전 대표는 "정부가 고리원전 1호기의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고 고장으로 인한 방사능 유출도 없다고 밝혔지만, 전문가들 사이에는 상당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며 "노후 원전의 수명 연장은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정몽준 “월성 1호기 수명 연장 신중하게 검토”
    • 입력 2011-04-14 16:54:19
    • 수정2011-04-14 16:57:13
    정치
한나라당 정몽준 전 대표는 "내년에 설계수명 30년이 완료되는 월성 1호기의 수명 연장 여부를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정몽준 전 대표는 오늘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008년 정부 승인으로 수명이 연장된 고리 원전 1호기가 전기고장으로 가동이 중단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정 전 대표는 "정부가 고리원전 1호기의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고 고장으로 인한 방사능 유출도 없다고 밝혔지만, 전문가들 사이에는 상당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며 "노후 원전의 수명 연장은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