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닥터헬기’ 사업 지역 선정
입력 2011.04.14 (17:43) 수정 2011.04.14 (17:47) 사회
인천시는 의사가 직접 탑승해 응급 환자를 치료하며 이송하는 응급의료 전용헬기, 일명 '닥터 헬기'의 시범 사업 대상 지역으로 목포와 함께 인천이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르면 오는 7월부터 운영할 `닥터 헬기'는 가천 의료재단 길병원에 상주하며, 도서 지역 등 응급의료 취약지에서 출동 요청이 들어오면 5분 안에 의사와 전문장비를 갖추고 출발할 예정입니다.
  • 인천 ‘닥터헬기’ 사업 지역 선정
    • 입력 2011-04-14 17:43:19
    • 수정2011-04-14 17:47:53
    사회
인천시는 의사가 직접 탑승해 응급 환자를 치료하며 이송하는 응급의료 전용헬기, 일명 '닥터 헬기'의 시범 사업 대상 지역으로 목포와 함께 인천이 선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르면 오는 7월부터 운영할 `닥터 헬기'는 가천 의료재단 길병원에 상주하며, 도서 지역 등 응급의료 취약지에서 출동 요청이 들어오면 5분 안에 의사와 전문장비를 갖추고 출발할 예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