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컵라면 하나에 하루 나트륨 권고량 89%”
입력 2011.04.14 (22:0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출출할 때 컵라면 많이들 드시는데 한 개만 먹어도 나트륨 하루 권장치를 훌쩍 넘는다고 합니다.

똑똑하게 먹는 요령이 따로 있다는데요.

김민철 기자가 알려 드립니다.

<리포트>

서울의 한 대학교 매점 앞.

강의를 듣느라 끼니를 놓친 대학생들이 너도나도 컵라면을 먹습니다.

<인터뷰> 이진수(대학생) : "국물이 맛있으니까 많이 먹게 돼요."

<인터뷰> 최윤정(대학생) : "저는 거의 하루에 한 번은 먹는 것 같아요."

바쁜 직장인도 출출할 때 컵라면 만한 게 없습니다.

<인터뷰> 하경수(서울 자양동) : "빨리 배를 채우기 위해서 자주 애용하고 있는데..자주 먹는 편이긴 한거 같아요."

식약청이 지난해 국내 컵라면 12종을 조사한 결과, 나트륨 함량이 평균 천7백79밀리그램으로 세계보건기구의 하루 권고량의 89%에 이르렀습니다.

특히,대용량은 평균 2천363밀리그램으로, 한 개만 먹어도 하루 권고량을 훌쩍 넘어갑니다.

나트륨은 우리 몸에 꼭 필요하지만 너무 많이 섭취하면 고혈압 같은 성인병을 부추깁니다.

<인터뷰> 최영진(교수/한강성심병원 순환기내과) : "뇌졸중이나 심근경색 등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는 위험성이 있기 때문에 건강에 대단히 해롭습니다."

특히, 컵라면의 나트륨은 이 국물에 60%넘게 함유돼 있는 만큼 컵라면을 먹더라도 국물을 적게 먹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합니다.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 “컵라면 하나에 하루 나트륨 권고량 89%”
    • 입력 2011-04-14 22:05:31
    뉴스 9
<앵커 멘트>

출출할 때 컵라면 많이들 드시는데 한 개만 먹어도 나트륨 하루 권장치를 훌쩍 넘는다고 합니다.

똑똑하게 먹는 요령이 따로 있다는데요.

김민철 기자가 알려 드립니다.

<리포트>

서울의 한 대학교 매점 앞.

강의를 듣느라 끼니를 놓친 대학생들이 너도나도 컵라면을 먹습니다.

<인터뷰> 이진수(대학생) : "국물이 맛있으니까 많이 먹게 돼요."

<인터뷰> 최윤정(대학생) : "저는 거의 하루에 한 번은 먹는 것 같아요."

바쁜 직장인도 출출할 때 컵라면 만한 게 없습니다.

<인터뷰> 하경수(서울 자양동) : "빨리 배를 채우기 위해서 자주 애용하고 있는데..자주 먹는 편이긴 한거 같아요."

식약청이 지난해 국내 컵라면 12종을 조사한 결과, 나트륨 함량이 평균 천7백79밀리그램으로 세계보건기구의 하루 권고량의 89%에 이르렀습니다.

특히,대용량은 평균 2천363밀리그램으로, 한 개만 먹어도 하루 권고량을 훌쩍 넘어갑니다.

나트륨은 우리 몸에 꼭 필요하지만 너무 많이 섭취하면 고혈압 같은 성인병을 부추깁니다.

<인터뷰> 최영진(교수/한강성심병원 순환기내과) : "뇌졸중이나 심근경색 등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는 위험성이 있기 때문에 건강에 대단히 해롭습니다."

특히, 컵라면의 나트륨은 이 국물에 60%넘게 함유돼 있는 만큼 컵라면을 먹더라도 국물을 적게 먹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합니다.

KBS 뉴스 김민철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