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노체트 비밀요원 아르헨서 피살
입력 2011.05.01 (07:17) 국제
칠레 독재자 피노체트의 비밀요원으로 활동했던 인사가 아르헨티나에서 피살됐다고 브라질의 한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이 비밀요원은 1973년부터 90년까지 피노체트 철권통치 동안 일한 엔리케 클라벨이라며, 자택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과거 저지른 인권탄압 행위에 대한 보복으로 살해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 피노체트 비밀요원 아르헨서 피살
    • 입력 2011-05-01 07:17:42
    국제
칠레 독재자 피노체트의 비밀요원으로 활동했던 인사가 아르헨티나에서 피살됐다고 브라질의 한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이 비밀요원은 1973년부터 90년까지 피노체트 철권통치 동안 일한 엔리케 클라벨이라며, 자택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과거 저지른 인권탄압 행위에 대한 보복으로 살해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