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남부 토네이도 피해지역서 3명 구조
입력 2011.05.01 (09:09) 수정 2011.05.01 (09:47) 국제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미국 남부지역에서 주택에 갇혀 있던 주민 3명이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미국 앨라배마주 제퍼슨 카운티 비상대응국의 마크 켈리 대변인은 현지시각 30일 오후 3시쯤 콩코드 지역의 한 주택 지하실에서 주민 3명을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돌 더미 등 잔해 때문에 지하실 밖으로 나오지 못한 채 지하실에 갇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앨라배마에서는 토네이도 피해가 집중됐던 터스칼루사 지역에서만 450여건의 실종 신고가 접수돼 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 美 남부 토네이도 피해지역서 3명 구조
    • 입력 2011-05-01 09:09:49
    • 수정2011-05-01 09:47:18
    국제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미국 남부지역에서 주택에 갇혀 있던 주민 3명이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미국 앨라배마주 제퍼슨 카운티 비상대응국의 마크 켈리 대변인은 현지시각 30일 오후 3시쯤 콩코드 지역의 한 주택 지하실에서 주민 3명을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돌 더미 등 잔해 때문에 지하실 밖으로 나오지 못한 채 지하실에 갇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앨라배마에서는 토네이도 피해가 집중됐던 터스칼루사 지역에서만 450여건의 실종 신고가 접수돼 수색 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