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카도쿠라, ‘부친 위독’ 일본 출국
입력 2011.05.01 (16:59) 수정 2011.05.01 (17:00) 연합뉴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외국인 투수 카도쿠라 켄이 1일 부친이 위독하다는 소식을 듣고 일본으로 떠났다.



삼성은 1일 "카도쿠라가 오늘 새벽 출국했다"며 "일본에서 넉넉하게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밝혔다.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되면 10일 뒤부터 등록할 수 있고, 카도쿠라는 6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 시즌 삼성 선발진의 한 축을 맡은 카도쿠라는 1승 2패에 평균자책점 3.46을 기록했다.



삼성은 카도쿠라 대신 정인욱을 선발진에 투입될 예정이다.


  • 삼성 카도쿠라, ‘부친 위독’ 일본 출국
    • 입력 2011-05-01 16:59:50
    • 수정2011-05-01 17:00:15
    연합뉴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외국인 투수 카도쿠라 켄이 1일 부친이 위독하다는 소식을 듣고 일본으로 떠났다.



삼성은 1일 "카도쿠라가 오늘 새벽 출국했다"며 "일본에서 넉넉하게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밝혔다.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되면 10일 뒤부터 등록할 수 있고, 카도쿠라는 6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 시즌 삼성 선발진의 한 축을 맡은 카도쿠라는 1승 2패에 평균자책점 3.46을 기록했다.



삼성은 카도쿠라 대신 정인욱을 선발진에 투입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