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출기업 3곳 중 1곳 “환율 하락 마지노선 넘어”
입력 2011.05.02 (06:22) 수정 2011.05.02 (07:42) 경제
수출기업 3곳 중 1곳은 원 달러 환율이 지나치게 떨어져 영업이익 확보의 한계수준을 넘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기업 5백9곳을 조사한 결과 최근 환율이 수출마진 확보를 위한 최소한의 환율 수준을 넘었다고 답한 수출기업이 전체의 35%로 집계됐습니다.

또 최근의 환율 하락세가 경영에 미치는 영향을 묻는 질문에 수출기업의 60%가 '피해가 있다'고 답했습니다.

하지만 내수 기업의 경우 58%가 최근의 환율하락에 별다른 영향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환율이 하락하면 수출기업은 가격경쟁력 하락으로 수출 물량이 줄고, 수출계약 물량에 대한 환차손 등으로 채산성도 나빠지지만 내수기업은 수입물가 하락으로 채산성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 수출기업 3곳 중 1곳 “환율 하락 마지노선 넘어”
    • 입력 2011-05-02 06:22:38
    • 수정2011-05-02 07:42:11
    경제
수출기업 3곳 중 1곳은 원 달러 환율이 지나치게 떨어져 영업이익 확보의 한계수준을 넘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기업 5백9곳을 조사한 결과 최근 환율이 수출마진 확보를 위한 최소한의 환율 수준을 넘었다고 답한 수출기업이 전체의 35%로 집계됐습니다.

또 최근의 환율 하락세가 경영에 미치는 영향을 묻는 질문에 수출기업의 60%가 '피해가 있다'고 답했습니다.

하지만 내수 기업의 경우 58%가 최근의 환율하락에 별다른 영향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환율이 하락하면 수출기업은 가격경쟁력 하락으로 수출 물량이 줄고, 수출계약 물량에 대한 환차손 등으로 채산성도 나빠지지만 내수기업은 수입물가 하락으로 채산성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