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말리아서 피랍된 인도네시아 선박 풀려나
입력 2011.05.02 (14:48) 국제
소말리아 해적에게 지난 3월 초 납치됐던 인도네시아 화물선 시나르쿠두스호와 선원 20명이 몸값을 지불하고 46일 만에 풀려났습니다.

시나르큐두스호 소속 선사인 PT사무데라의 부회장 데이비드 바투바라는 선박과 선원 20명이 모두 풀려났다고 밝혔습니다.

시나르쿠두스호는 인도네시아에서 출발해 네덜란드로 가던 중 아덴만 입구의 예멘령 소코트라섬 북동부 515km 해상에서 해적들에게 납치됐습니다.
  • 소말리아서 피랍된 인도네시아 선박 풀려나
    • 입력 2011-05-02 14:48:08
    국제
소말리아 해적에게 지난 3월 초 납치됐던 인도네시아 화물선 시나르쿠두스호와 선원 20명이 몸값을 지불하고 46일 만에 풀려났습니다.

시나르큐두스호 소속 선사인 PT사무데라의 부회장 데이비드 바투바라는 선박과 선원 20명이 모두 풀려났다고 밝혔습니다.

시나르쿠두스호는 인도네시아에서 출발해 네덜란드로 가던 중 아덴만 입구의 예멘령 소코트라섬 북동부 515km 해상에서 해적들에게 납치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