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육군훈련소 13년 만에 ‘가족면회’ 부활
입력 2011.05.04 (06:12) 정치
육군은 지난 1998년부터 중단됐던 훈련병의 가족면회를 오늘 충남 논산 훈련소에서 열리는 수료식부터 재개합니다.

이에 따라 5주 동안의 교육훈련을 마치는 훈련병 천 8백 명이 가족들과 육군훈련소 연병장에서 재회할 예정입니다.

육군훈련소는 군인다운 신병 만들기의 일환으로 지난 13년 동안 훈련병 수료식 때 가족 초청 없이 자체적으로 행사를 치러 왔습니다.

오늘 오전 열리는 수료식에서는 부모나 가족들이 훈련병들의 왼쪽 가슴에 직접 이등병 계급장을 달아준 뒤 오후 3시 반까지 중대별 지정 면회소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됩니다.

육군 훈련소에 앞서 일선부대 신병교육대에서는 지난 달부터 가족면회를 재개했습니다.
  • 육군훈련소 13년 만에 ‘가족면회’ 부활
    • 입력 2011-05-04 06:12:27
    정치
육군은 지난 1998년부터 중단됐던 훈련병의 가족면회를 오늘 충남 논산 훈련소에서 열리는 수료식부터 재개합니다.

이에 따라 5주 동안의 교육훈련을 마치는 훈련병 천 8백 명이 가족들과 육군훈련소 연병장에서 재회할 예정입니다.

육군훈련소는 군인다운 신병 만들기의 일환으로 지난 13년 동안 훈련병 수료식 때 가족 초청 없이 자체적으로 행사를 치러 왔습니다.

오늘 오전 열리는 수료식에서는 부모나 가족들이 훈련병들의 왼쪽 가슴에 직접 이등병 계급장을 달아준 뒤 오후 3시 반까지 중대별 지정 면회소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됩니다.

육군 훈련소에 앞서 일선부대 신병교육대에서는 지난 달부터 가족면회를 재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