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EU FTA 비준안’ 오늘 처리 예정…반발
입력 2011.05.04 (10:00)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나라당과 민주당은 오늘 국회 본회의를 열어 한-EU FTA 비준동의안을 처리할 예정입니다.

다른 야당들이 반발하고 있어서 진통이 예상됩니다.

장덕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나라당과 민주당,그리고 정부가 이틀 전 합의한데 따라

한-EU FTA 비준동의안이 오늘 국회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입니다.

쟁점이 됐던 기업형 슈퍼마켓, 즉 SSM에 대한 규제 강화 법안과 농어업인 피해보전 법안도 함께 다뤄질 예정입니다.

본회의에 앞서 농림수산식품위원회는 농축산물 가격이 시장개방 전의 85% 이하로 떨어질 때 차액의 90%를 보전해주는 'FTA 농어업인 지원특별법 개정안'을 통과시킬 예정입니다.

재래시장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기업형 슈퍼마켓의 입점 제한 범위를 기존 5백미터에서 1킬로미터로 넓힌 유통산업법 개정안은 어제 지식경제위원회를 통과했습니다.

그러나 한-EU FTA 비준동의안 처리에 대한 반발도 만만치 않습니다.

민주노동당과 진보신당 의원들은 동의안 처리를 저지하겠다며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어제부터 농성에 들어갔습니다.

자유선진당도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합의는 국민을 무시하는 오만한 행동이라고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민주당 내에서조차 정동영 천정배 최고위원 등이 동의안 처리에 반대 목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이에 따라 의원 총회를 열어 당내 찬반 의견을 최종 수렴할 예정이어서 오늘 본회의에서

동의안이 순조롭게 처리되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한-EU FTA 비준안’ 오늘 처리 예정…반발
    • 입력 2011-05-04 10:00:42
    930뉴스
<앵커 멘트>

한나라당과 민주당은 오늘 국회 본회의를 열어 한-EU FTA 비준동의안을 처리할 예정입니다.

다른 야당들이 반발하고 있어서 진통이 예상됩니다.

장덕수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나라당과 민주당,그리고 정부가 이틀 전 합의한데 따라

한-EU FTA 비준동의안이 오늘 국회 본회의에 상정될 예정입니다.

쟁점이 됐던 기업형 슈퍼마켓, 즉 SSM에 대한 규제 강화 법안과 농어업인 피해보전 법안도 함께 다뤄질 예정입니다.

본회의에 앞서 농림수산식품위원회는 농축산물 가격이 시장개방 전의 85% 이하로 떨어질 때 차액의 90%를 보전해주는 'FTA 농어업인 지원특별법 개정안'을 통과시킬 예정입니다.

재래시장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기업형 슈퍼마켓의 입점 제한 범위를 기존 5백미터에서 1킬로미터로 넓힌 유통산업법 개정안은 어제 지식경제위원회를 통과했습니다.

그러나 한-EU FTA 비준동의안 처리에 대한 반발도 만만치 않습니다.

민주노동당과 진보신당 의원들은 동의안 처리를 저지하겠다며 국회 본회의장 앞에서 어제부터 농성에 들어갔습니다.

자유선진당도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합의는 국민을 무시하는 오만한 행동이라고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민주당 내에서조차 정동영 천정배 최고위원 등이 동의안 처리에 반대 목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이에 따라 의원 총회를 열어 당내 찬반 의견을 최종 수렴할 예정이어서 오늘 본회의에서

동의안이 순조롭게 처리되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