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산 미역 국산 둔갑시킨 업자 검거
입력 2011.05.04 (10:26) 사회
일본 원전 사고 후 미역 소비가 급증하는 가운데 중국산 미역을 국산으로 둔갑시켜 판매하려 한 가공업자가 해경에 검거됐습니다.

전남 완도해양경찰서는 중국산 염장 미역 33톤, 5천500만원 어치를 수입해 국내산으로 둔갑시킨 뒤 2억 원을 받고 판매하려 한 혐의로 수산물 가공업체 대표 55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해경은 중국산 미역을 수입한 업체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 중국산 미역 국산 둔갑시킨 업자 검거
    • 입력 2011-05-04 10:26:48
    사회
일본 원전 사고 후 미역 소비가 급증하는 가운데 중국산 미역을 국산으로 둔갑시켜 판매하려 한 가공업자가 해경에 검거됐습니다.

전남 완도해양경찰서는 중국산 염장 미역 33톤, 5천500만원 어치를 수입해 국내산으로 둔갑시킨 뒤 2억 원을 받고 판매하려 한 혐의로 수산물 가공업체 대표 55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해경은 중국산 미역을 수입한 업체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