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감원, 전직원 청렴도 평가 등 쇄신 방안 발표
입력 2011.05.04 (12:52) 경제
금융감독원은 앞으로 전 직원의 청렴도를 평가하고 금융기관에 감사로 재취업하는 관행을 폐지하기로 했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오늘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쇄신방안을 발표하고 비리 예방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금감원은 앞으로 전 직원의 청렴도를 평가하고 청렴도가 낮게 평가된 직원은 비리발생 위험부서 근무를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금감원 직원의 금융회사 재취업도 제한됩니다.

금융감독원은 전현직 임직원을 금융회사 감사로 추천하던 관행을 철폐하고 금융회사의 요청이 있을 경우에도 이를 거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금감원은 또 비리가 발생할 수 있는 인허가와 공시 부문에 복수심사제도를 도입하고 검사, 조사 부문은 전산기록으로 남겨 실시간 감시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입니다.

금감원은 이에 더해 직원들에게 특별정신교육을 받도록 했습니다.

특히 금융회사와 유착할 가능성이 있는 부서는 분기당 1회 이상 의식교육이 실시됩니다.
  • 금감원, 전직원 청렴도 평가 등 쇄신 방안 발표
    • 입력 2011-05-04 12:52:11
    경제
금융감독원은 앞으로 전 직원의 청렴도를 평가하고 금융기관에 감사로 재취업하는 관행을 폐지하기로 했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오늘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쇄신방안을 발표하고 비리 예방기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금감원은 앞으로 전 직원의 청렴도를 평가하고 청렴도가 낮게 평가된 직원은 비리발생 위험부서 근무를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금감원 직원의 금융회사 재취업도 제한됩니다.

금융감독원은 전현직 임직원을 금융회사 감사로 추천하던 관행을 철폐하고 금융회사의 요청이 있을 경우에도 이를 거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금감원은 또 비리가 발생할 수 있는 인허가와 공시 부문에 복수심사제도를 도입하고 검사, 조사 부문은 전산기록으로 남겨 실시간 감시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입니다.

금감원은 이에 더해 직원들에게 특별정신교육을 받도록 했습니다.

특히 금융회사와 유착할 가능성이 있는 부서는 분기당 1회 이상 의식교육이 실시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