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입력 2011.05.04 (14:27) 수정 2011.05.04 (14:37) 포토뉴스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 제일저축은행 예금인출 인파로 ‘북새통’
    • 입력 2011-05-04 14:27:07
    • 수정2011-05-04 14:37:56
    포토뉴스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한 임직원이 금품을 받고 거액을 불법 대출한 사건이 발생한 제일저축은행의 서울 중구 장충점이 4일 오전 예금을 인출하려는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