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수정 ‘눈 질끈 감고 공격!’
입력 2011.05.04 (15:46) 포토뉴스
눈 질끈 감고 공격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공격받는 이수정 ‘물러설 수 없어’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준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의 공격을 받고 있다.
거침없이 하이킥!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준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를 공격하고 있다. 임수정은 이 경기에서 져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위에서 아래로!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준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의 공격을 받고 있다.
아프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준결승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를 공격하고 있다. 임수정은 이 경기에서 져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정통 발차기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를 공격하고 있다. 임수정은 이 경기에서 패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이러지 마세요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의 공격을 받고 있다.
엇갈리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 임수정 ‘눈 질끈 감고 공격!’
    • 입력 2011-05-04 15:46:25
    포토뉴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4일 경북 경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나흘째 여자 57㎏급 경기에서 한국의 임수정(홍) 선수와 중국의 허우위조 선수가 서로 공격을 펼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