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로존 소비위축 심화…3월 소매상거래 급감
입력 2011.05.04 (20:39) 국제
유럽에서 소비심리 위축 현상이 심화하는 것으로 나타나 경기회복세에 대한 회의론에 우려를 더하고 있습니다.

유럽연합 통계기관인 유로스타트는 지난 3월 유로화 사용국인 유로존의 소매상거래는 전월 대비 1 % 감소했으며 27개 유럽연합 회원국 전체로도 2월에 비해 소매상거래가 0.8 %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유로존에서는 지난 1월과 2월 연속으로 소매상 거래가 증가해 낙관론이 대두했으나, 3월에 다시 큰 폭으로 감소함에 따라 경제 상황에 대한 불확실성 속에 소비자들이 지갑을 여는 데 주저하고 있음이 재확인됐습니다.
  • 유로존 소비위축 심화…3월 소매상거래 급감
    • 입력 2011-05-04 20:39:36
    국제
유럽에서 소비심리 위축 현상이 심화하는 것으로 나타나 경기회복세에 대한 회의론에 우려를 더하고 있습니다.

유럽연합 통계기관인 유로스타트는 지난 3월 유로화 사용국인 유로존의 소매상거래는 전월 대비 1 % 감소했으며 27개 유럽연합 회원국 전체로도 2월에 비해 소매상거래가 0.8 %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유로존에서는 지난 1월과 2월 연속으로 소매상 거래가 증가해 낙관론이 대두했으나, 3월에 다시 큰 폭으로 감소함에 따라 경제 상황에 대한 불확실성 속에 소비자들이 지갑을 여는 데 주저하고 있음이 재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