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알-카에다 ‘빈 라덴 사망 확인’…보복 다짐
입력 2011.05.07 (07:26) 국제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가 오사마 빈 라덴의 사망 사실을 처음으로 인정했습니다.

알-카에다는 지난 3일 게시한 인터넷 성명을 통해 빈 라덴이 흘린 피는 헛된 것이 아니며 미국과 동맹국을 계속 공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의 기쁨은 곧 슬픔으로 변할 것이며, 피와 눈물이 섞이게 될 것이라고 밝혀 보복 공격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이와 함께 빈 라덴이 없더라도 알-카에다 조직은 앞으로도 건재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알-카에다는 성명을 작성할 당시 빈 라덴의 시신이 이미 수장된 사실을 알지 못한 듯 시신을 훼손할 경우 엄청난 비난에 직면할 것이라며 유족에게 시신을 인도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알-카에다는 또 빈 라덴이 사살되기 일주일 전에 녹음한 음성 테이프를 곧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빈 라덴은 지난 1일 미국 특수부대의 공격을 받고 파키스탄의 은신처에서 살해됐습니다.
  • 알-카에다 ‘빈 라덴 사망 확인’…보복 다짐
    • 입력 2011-05-07 07:26:35
    국제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가 오사마 빈 라덴의 사망 사실을 처음으로 인정했습니다.

알-카에다는 지난 3일 게시한 인터넷 성명을 통해 빈 라덴이 흘린 피는 헛된 것이 아니며 미국과 동맹국을 계속 공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의 기쁨은 곧 슬픔으로 변할 것이며, 피와 눈물이 섞이게 될 것이라고 밝혀 보복 공격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습니다.

이와 함께 빈 라덴이 없더라도 알-카에다 조직은 앞으로도 건재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알-카에다는 성명을 작성할 당시 빈 라덴의 시신이 이미 수장된 사실을 알지 못한 듯 시신을 훼손할 경우 엄청난 비난에 직면할 것이라며 유족에게 시신을 인도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알-카에다는 또 빈 라덴이 사살되기 일주일 전에 녹음한 음성 테이프를 곧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빈 라덴은 지난 1일 미국 특수부대의 공격을 받고 파키스탄의 은신처에서 살해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