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즈, 휴식 끝 12일 플레이어스 출전
입력 2011.05.07 (08:38) 연합뉴스
무릎 부상 탓에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타이거 우즈(36·미국)가 12일부터 시작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AP통신은 7일 "PGA 투어 관계자로부터 우즈가 이 대회에 참가 신청을 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우즈의 인터넷 홈페이지도 이날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출전 계획을 알렸다.



상금 950만 달러가 걸려 있고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대부분 출전해 ’제5의 메이저대회’로도 불리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은 12일부터 나흘간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 베드라비치의 TPC 소그래스에서 열린다.



우즈는 경미한 왼쪽 무릎 부상 탓에 이번 주 열리고 있는 PGA 투어 웰스 파고 챔피언십 출전 계획을 포기했었다.



우즈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2001년 우승했으나 이후로는 2009년 8위에 오른 것을 제외하고는 한 번도 10위 내에 들지 못하는 등 좀처럼 재미를 보지 못했다.



특히 지난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는 3라운드까지 공동 45위로 부진하다가 4라운드 7번 홀 티샷을 날린 후 목 통증을 이유로 기권했다.
  • 우즈, 휴식 끝 12일 플레이어스 출전
    • 입력 2011-05-07 08:38:52
    연합뉴스
무릎 부상 탓에 잠시 휴식기를 가졌던 타이거 우즈(36·미국)가 12일부터 시작되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AP통신은 7일 "PGA 투어 관계자로부터 우즈가 이 대회에 참가 신청을 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우즈의 인터넷 홈페이지도 이날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출전 계획을 알렸다.



상금 950만 달러가 걸려 있고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대부분 출전해 ’제5의 메이저대회’로도 불리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은 12일부터 나흘간 미국 플로리다주 폰테 베드라비치의 TPC 소그래스에서 열린다.



우즈는 경미한 왼쪽 무릎 부상 탓에 이번 주 열리고 있는 PGA 투어 웰스 파고 챔피언십 출전 계획을 포기했었다.



우즈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2001년 우승했으나 이후로는 2009년 8위에 오른 것을 제외하고는 한 번도 10위 내에 들지 못하는 등 좀처럼 재미를 보지 못했다.



특히 지난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는 3라운드까지 공동 45위로 부진하다가 4라운드 7번 홀 티샷을 날린 후 목 통증을 이유로 기권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