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인 10명중 6명, 아프간 미군철수 원해”
입력 2011.05.11 (23:44) 국제
알-카에다 지도자 오사마 빈 라덴의 사살을 계기로 미국인들 사이에 아프가니스탄 전쟁의 임무를 완료했으며 이에 따라 미군을 철수해야 한다는 여론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USA 투데이와 갤럽이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천18명의 미국인을 상대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59%가 아프간전 승리를 선언하고 예정대로 미군을 철수시켜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빈 라덴의 사망 발표후 하루 뒤인 지난 2일 여론조사에서는 응답자의 45%가 아프간에서 철수해야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다만 응답자의 36%는 미국은 아프간에서 아직 달성해야할 중요한 임무가 남아있으며, 이에 따라 미군을 계속 파병시켜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 “미국인 10명중 6명, 아프간 미군철수 원해”
    • 입력 2011-05-11 23:44:54
    국제
알-카에다 지도자 오사마 빈 라덴의 사살을 계기로 미국인들 사이에 아프가니스탄 전쟁의 임무를 완료했으며 이에 따라 미군을 철수해야 한다는 여론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USA 투데이와 갤럽이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천18명의 미국인을 상대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59%가 아프간전 승리를 선언하고 예정대로 미군을 철수시켜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빈 라덴의 사망 발표후 하루 뒤인 지난 2일 여론조사에서는 응답자의 45%가 아프간에서 철수해야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다만 응답자의 36%는 미국은 아프간에서 아직 달성해야할 중요한 임무가 남아있으며, 이에 따라 미군을 계속 파병시켜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