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EO 55% “손익분기점 환율 1천~1천100원”
입력 2011.05.15 (14:13) 경제
국내 최고경영자 과반수가 회사의 손익분기점으로 생각하는 환율을 천원에서 천100원 사이라고 답했습니다.

삼성경제연구소가 CEO 37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중 55.2%가 회사의 손익분기점으로 여겨지는 환율은 천원에서 천100원 사이라고 답했습니다.

천원 이하라고 답한 응답자는 24.3%, 천100원 이상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20.5%였습니다.

또 한국기업의 수출실적 호조에 대해서는 50.2%가 품질 경쟁력 향상이라고 답했고 이어 30.5%가 환율을 꼽았습니다.

이어 한국 경제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경제요인으로는 `환율'이라는 응답이 52.7%로 가장 많았고 `물가', `금리', `부동산버블'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 CEO 55% “손익분기점 환율 1천~1천100원”
    • 입력 2011-05-15 14:13:35
    경제
국내 최고경영자 과반수가 회사의 손익분기점으로 생각하는 환율을 천원에서 천100원 사이라고 답했습니다.

삼성경제연구소가 CEO 37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중 55.2%가 회사의 손익분기점으로 여겨지는 환율은 천원에서 천100원 사이라고 답했습니다.

천원 이하라고 답한 응답자는 24.3%, 천100원 이상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20.5%였습니다.

또 한국기업의 수출실적 호조에 대해서는 50.2%가 품질 경쟁력 향상이라고 답했고 이어 30.5%가 환율을 꼽았습니다.

이어 한국 경제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경제요인으로는 `환율'이라는 응답이 52.7%로 가장 많았고 `물가', `금리', `부동산버블'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