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섞어짓기’로 사료 안정 공급…축산농가 희소식
입력 2011.05.19 (13:0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사료작물 작황도 들쭉날쭉해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는데요.

축산농가에 희소식입니다.

고품질의 조사료를 안정적으로 생산할수 있는 재배법이 개발됐습니다.

이수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드넓은 논에서 어른의 허리 높이만큼 자란 작물이 푸른 물결로 넘실댑니다.

대표적인 소 먹이용 사료작물인 청보리와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를 함께 재배한 것입니다.

습해에 약한 청보리와 쓰러짐이 쉬운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처럼 기후적응력이 다른 사료작물을 함께 재배하는 방법이 개발됐습니다.

실제 청보리만 파종했을 때 보다 여러 사료작물을 함께 섞어짓기를 하면 조사료 생산량은 최고 40% 가량, 영양성분은 최고 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뷰> 이상복 (박사/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수량 면에서 15~45%까지 높아졌고 영양 면에서는 단백질 함량이 높아서 소의 증체율을 높이는..."

5천억 원에 이르는 수입 조사료 대체 효과까지 가져와 우리 축산물의 품질과 경쟁력을 높일 수 있게 됐습니다.

<인터뷰> 민승규(농촌진흥청장):"다른 나라에서는 행해지고 있지 않은 우리나라 만의 독특한 재배기술로 새로운 농업의 성장 동력으로 갈 수 있어..."

사료작물 섞어 짓기법 개발로 농가 경영난 해소와 고품질 한우 생산 그리고 조사료 자급화까지 1석 3조의 효과가 기대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수진입니다.
  • ‘섞어짓기’로 사료 안정 공급…축산농가 희소식
    • 입력 2011-05-19 13:00:59
    뉴스 12
<앵커 멘트>

사료작물 작황도 들쭉날쭉해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는데요.

축산농가에 희소식입니다.

고품질의 조사료를 안정적으로 생산할수 있는 재배법이 개발됐습니다.

이수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드넓은 논에서 어른의 허리 높이만큼 자란 작물이 푸른 물결로 넘실댑니다.

대표적인 소 먹이용 사료작물인 청보리와 이탈리안 라이그라스를 함께 재배한 것입니다.

습해에 약한 청보리와 쓰러짐이 쉬운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처럼 기후적응력이 다른 사료작물을 함께 재배하는 방법이 개발됐습니다.

실제 청보리만 파종했을 때 보다 여러 사료작물을 함께 섞어짓기를 하면 조사료 생산량은 최고 40% 가량, 영양성분은 최고 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뷰> 이상복 (박사/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수량 면에서 15~45%까지 높아졌고 영양 면에서는 단백질 함량이 높아서 소의 증체율을 높이는..."

5천억 원에 이르는 수입 조사료 대체 효과까지 가져와 우리 축산물의 품질과 경쟁력을 높일 수 있게 됐습니다.

<인터뷰> 민승규(농촌진흥청장):"다른 나라에서는 행해지고 있지 않은 우리나라 만의 독특한 재배기술로 새로운 농업의 성장 동력으로 갈 수 있어..."

사료작물 섞어 짓기법 개발로 농가 경영난 해소와 고품질 한우 생산 그리고 조사료 자급화까지 1석 3조의 효과가 기대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수진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