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봄이 만든 그림 같은 ‘풍경’
입력 2011.05.19 (13:39) 수정 2011.05.19 (13:40) 포토뉴스
소풍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소풍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소풍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봄날 풍경
창밖으로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가방과 돗자리로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둥글게 둥글게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가방과 돗자리로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둥글게 둥글게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가방과 돗자리로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봄날 풍경
창밖으로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가방과 돗자리로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봄이 만든 풍경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 가방과 돗자리로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 봄이 만든 그림 같은 ‘풍경’
    • 입력 2011-05-19 13:39:22
    • 수정2011-05-19 13:40:23
    포토뉴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창밖으로 푸르른 봄이 흐른다. 19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광주광역시청을 찾은 어린이들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은 잔디밭에서 둥글게 모여 앉아 예쁜 그림을 만들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