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탈레반, 독일 중재로 대화”
입력 2011.05.22 (22:43) 국제
미국과 탈레반이 독일의 중재로 비밀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독일 시사주간 슈피겔이 보도했습니다.

슈피겔은 독일 정부의 아프간·파키스탄 특사인 미하엘 슈타이너가 양측간 직접 대화를 중재하고 있다면서 지난 7~8일에도 독일에서 양측이 3차 직접 협상을 벌였다고 전했습니다.

슈피겔은 지난해 카타르에서 1차, 지난해 말 독일에서 2차 회담이 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버락 오바마 미국 행정부는 지난해 가을부터 친서방 아프간 정부를 상대로 무력투쟁을 벌이고 있는 탈레반 고위 간부들과 직접 협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미국 측에서는 국무부와 CIA 고위관리들이 협상 대표로 나서고 있고 아프간 측에서는 탈레반 지도자인 물라 무하마드 오마르의 친척이 협상을 이끌고 있습니다.
  • “미국-탈레반, 독일 중재로 대화”
    • 입력 2011-05-22 22:43:07
    국제
미국과 탈레반이 독일의 중재로 비밀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독일 시사주간 슈피겔이 보도했습니다.

슈피겔은 독일 정부의 아프간·파키스탄 특사인 미하엘 슈타이너가 양측간 직접 대화를 중재하고 있다면서 지난 7~8일에도 독일에서 양측이 3차 직접 협상을 벌였다고 전했습니다.

슈피겔은 지난해 카타르에서 1차, 지난해 말 독일에서 2차 회담이 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버락 오바마 미국 행정부는 지난해 가을부터 친서방 아프간 정부를 상대로 무력투쟁을 벌이고 있는 탈레반 고위 간부들과 직접 협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미국 측에서는 국무부와 CIA 고위관리들이 협상 대표로 나서고 있고 아프간 측에서는 탈레반 지도자인 물라 무하마드 오마르의 친척이 협상을 이끌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