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2월 결산법인 단기 지급 능력 다소 하락
입력 2011.05.23 (06:13) 경제
올해 1분기 상장사들의 단기 지급능력이 지난해보다 다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12월 결산법인 465개 사의 평균 유동비율은 136.38로 지난해 말보다 1.12%포인트 낮아졌다고 밝혔습니다.

유동비율은 현금이나 단기간 안에 현금화할 수 있는 자산을 단기간 안에 갚아야 할 채무로 나눠 백분율로 표시한 수치로 이 비율이 높을수록 재무 건전성이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유동자산은 90조 9천448억 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7.17% 증가했고 유동부채는 66조 6천859억 원으로 8.05% 늘어났습니다.
  • 12월 결산법인 단기 지급 능력 다소 하락
    • 입력 2011-05-23 06:13:12
    경제
올해 1분기 상장사들의 단기 지급능력이 지난해보다 다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12월 결산법인 465개 사의 평균 유동비율은 136.38로 지난해 말보다 1.12%포인트 낮아졌다고 밝혔습니다.

유동비율은 현금이나 단기간 안에 현금화할 수 있는 자산을 단기간 안에 갚아야 할 채무로 나눠 백분율로 표시한 수치로 이 비율이 높을수록 재무 건전성이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유동자산은 90조 9천448억 원으로 지난해 말보다 7.17% 증가했고 유동부채는 66조 6천859억 원으로 8.05% 늘어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