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박 판매 경쟁 본격화…올 여름엔 비싸진다!
입력 2011.05.23 (10:00)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초여름 같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여름 과일의 대표 주자, 수박 판매도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올 여름엔 수박값이 오를 전망입니다.

이해연기잡니다.

<리포트>

과일 코너의 주인공은 이제 수박입니다.

<녹취> "오늘 35% 가격 인하해서 저렴하게 드리고 있습니다."

손님을 끌기 위한 할인 경쟁도 시작됐습니다.

<인터뷰> 김숙자(서울시 동부이촌동) : "갑자기 날씨가 여름이라 더우니까 수박을 많이 먹게 되죠.또 좋아하는 과일 중의 하나가 저는 수박이거든요."

요즘 수박은 한여름 수박보다도 당도가 더 높습니다.

일교차가 클 때 재배돼 영양 순환이 원활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박홍근(대형마트 수박판매직원) : "뒤에 꼭지 부분이 작은 게 좋고 색깔이 골고루 진하게 분포돼 있는게 좋습니다.쳤을 때 통통 거리는 소리가(좋아요)"

올해는 일조량이 많아 출하 시기도 빠르고 작황도 좋은 편입니다.

이달 경매 가격도 지난해보다 20%가량 저렴했지만 산지 가격은 차츰 오름세로 돌아서고 있습니다.

수박 소비가 급증하는 다음달부터 수박값이 더 오를 것으로 유통업계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송하숙(대형마트 신선식품 파트장) : "수박은 배추밭으로 바꾼 경우가 있어 재배 면적이 10% 정도 줄어 들어서 가격이 5-10% 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통업체들은 전국의 수박 산지를 돌며 여름 물량 확보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이해연입니다.
  • 수박 판매 경쟁 본격화…올 여름엔 비싸진다!
    • 입력 2011-05-23 10:00:14
    930뉴스
<앵커 멘트>

초여름 같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여름 과일의 대표 주자, 수박 판매도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올 여름엔 수박값이 오를 전망입니다.

이해연기잡니다.

<리포트>

과일 코너의 주인공은 이제 수박입니다.

<녹취> "오늘 35% 가격 인하해서 저렴하게 드리고 있습니다."

손님을 끌기 위한 할인 경쟁도 시작됐습니다.

<인터뷰> 김숙자(서울시 동부이촌동) : "갑자기 날씨가 여름이라 더우니까 수박을 많이 먹게 되죠.또 좋아하는 과일 중의 하나가 저는 수박이거든요."

요즘 수박은 한여름 수박보다도 당도가 더 높습니다.

일교차가 클 때 재배돼 영양 순환이 원활했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박홍근(대형마트 수박판매직원) : "뒤에 꼭지 부분이 작은 게 좋고 색깔이 골고루 진하게 분포돼 있는게 좋습니다.쳤을 때 통통 거리는 소리가(좋아요)"

올해는 일조량이 많아 출하 시기도 빠르고 작황도 좋은 편입니다.

이달 경매 가격도 지난해보다 20%가량 저렴했지만 산지 가격은 차츰 오름세로 돌아서고 있습니다.

수박 소비가 급증하는 다음달부터 수박값이 더 오를 것으로 유통업계는 전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송하숙(대형마트 신선식품 파트장) : "수박은 배추밭으로 바꾼 경우가 있어 재배 면적이 10% 정도 줄어 들어서 가격이 5-10% 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통업체들은 전국의 수박 산지를 돌며 여름 물량 확보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이해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