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30여 차례 7억 대 빈집털이 2명 구속
입력 2011.05.23 (11:37) 수정 2011.05.23 (11:39) 사회
경기도 일산경찰서는 백여 차례에 걸쳐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로 46살 정 모씨 등 2명을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14일 경기도 성남시 금광동의 한 아파트 빈집에 들어가 귀금속 3천만 원어치를 훔치는 등 지난 9개월 동안 서울과 경기, 충남 등지에서 백 30여 차례에 걸쳐 금품 7억여 원어치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주로 저녁 6시부터 8시 사이에 불이 꺼진 아파트를 범행 대상으로 삼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130여 차례 7억 대 빈집털이 2명 구속
    • 입력 2011-05-23 11:37:12
    • 수정2011-05-23 11:39:16
    사회
경기도 일산경찰서는 백여 차례에 걸쳐 빈집에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로 46살 정 모씨 등 2명을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14일 경기도 성남시 금광동의 한 아파트 빈집에 들어가 귀금속 3천만 원어치를 훔치는 등 지난 9개월 동안 서울과 경기, 충남 등지에서 백 30여 차례에 걸쳐 금품 7억여 원어치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주로 저녁 6시부터 8시 사이에 불이 꺼진 아파트를 범행 대상으로 삼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