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명동 밀리오레 인근 건물 불, 5백 명 대피
입력 2011.05.23 (16:10) 수정 2011.05.23 (16:50) 사회
오늘 오후 3시쯤 서울 명동 밀리오레 인근의 3층짜리 던킨도너츠 건물에서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던킨도너츠 직원 등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고, 불이 난 건물 옆 호텔 투숙객과 쇼핑객 등 5백여 명이 대피했습니다.

소방당국은 건물 뒤쪽에 설치돼있던 에어컨 실외기에서 처음 불길이 치솟았다는 목격자들의 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명동 밀리오레 인근 건물 불, 5백 명 대피
    • 입력 2011-05-23 16:10:56
    • 수정2011-05-23 16:50:21
    사회
오늘 오후 3시쯤 서울 명동 밀리오레 인근의 3층짜리 던킨도너츠 건물에서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던킨도너츠 직원 등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고, 불이 난 건물 옆 호텔 투숙객과 쇼핑객 등 5백여 명이 대피했습니다.

소방당국은 건물 뒤쪽에 설치돼있던 에어컨 실외기에서 처음 불길이 치솟았다는 목격자들의 말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