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리 동네 골목길이 화사해졌어요
입력 2011.05.23 (16:47) 수정 2011.05.23 (17:12) 포토뉴스
“우리 동네가 화사해졌어요”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우리 동네가 화사해졌어요”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한 주민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수행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수행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한 주민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변신은 무죄’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대변신’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대변신’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골목길의 대변신’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사업 수행 기관 관계자가 공사 마무리를 하는 모습.
“우리 동네가 화사해졌어요”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에서 휴식을 취하는 모습.
  • 우리 동네 골목길이 화사해졌어요
    • 입력 2011-05-23 16:47:11
    • 수정2011-05-23 17:12:59
    포토뉴스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3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이문1동에서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생태주거환경만들기 사업은 LH가 노후화된 주거환경을 주민들의 참여속에 친환경적 생태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대상지구 당 1억원의 예산을 후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주민들이 PVC 파이프 등을 이용해 만든 화단과 벽화 등으로 치장된 골목길을 지나는 모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