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세대 윤주태, 獨 축구 2부리그 진출
입력 2011.05.26 (13:26) 수정 2011.05.26 (13:26) 연합뉴스
FSV프랑크푸르트와 2년 계약



연세대의 미드필더 윤주태(21)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부리그 팀인 FSV 프랑크푸르트에 입단했다고 매니지먼트사인 스포티즌이 26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현재 현대자동차가 메인스포서인 FSV프랑크푸르트는 1899년 창단됐으며, 18개 팀 중 13위로 2010-2011시즌을 마쳤다.



우베 슈퇴퍼 구단주는 "윤주태가 큰 역할을 해주리라 믿는다"면서 "오랜 시간 테스트하면서 그의 플레이를 자세히 관찰했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물론 공격수로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고 기대했다.



윤주태는 울산학성고 재학 시절 다섯 차례나 전국대회 득점왕을 차지한 공격형 미드필더로, 지난해에는 연세대의 대학축구 U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오는 8월 시작되는 새 시즌을 앞두고 국내에서 훈련 중인 윤주태는 "유럽 진출을 염두에 두고 몸싸움에 밀리지 않는 체력을 다져왔다. 프랑크푸르트가 1부리그로 승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 연세대 윤주태, 獨 축구 2부리그 진출
    • 입력 2011-05-26 13:26:10
    • 수정2011-05-26 13:26:31
    연합뉴스
FSV프랑크푸르트와 2년 계약



연세대의 미드필더 윤주태(21)가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부리그 팀인 FSV 프랑크푸르트에 입단했다고 매니지먼트사인 스포티즌이 26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현재 현대자동차가 메인스포서인 FSV프랑크푸르트는 1899년 창단됐으며, 18개 팀 중 13위로 2010-2011시즌을 마쳤다.



우베 슈퇴퍼 구단주는 "윤주태가 큰 역할을 해주리라 믿는다"면서 "오랜 시간 테스트하면서 그의 플레이를 자세히 관찰했다. 공격형 미드필더는 물론 공격수로서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고 기대했다.



윤주태는 울산학성고 재학 시절 다섯 차례나 전국대회 득점왕을 차지한 공격형 미드필더로, 지난해에는 연세대의 대학축구 U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오는 8월 시작되는 새 시즌을 앞두고 국내에서 훈련 중인 윤주태는 "유럽 진출을 염두에 두고 몸싸움에 밀리지 않는 체력을 다져왔다. 프랑크푸르트가 1부리그로 승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