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엽제 매립 의혹’ 긴급 SOFA 회의
입력 2011.05.26 (17:21)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캠프캐럴 기지내 고엽제 매립 의혹과 관련한 긴급 SOFA회의가 오늘 용산미군 기지에서 열렸습니다.

임승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긴급 소집된 소파 환경분과위원회는 오늘 오전 10시에 시작됐습니다.

우리 측은 환경부 과장을 단장으로, 미국측은 미8군 공병참모부장을 단장으로, 각각 6명이 참석했습니다.

양측은 오늘 회의에서 캠프캐럴 기지 내.외부에 대한 환경조사 방법과 일정, 한.미 공동 조사단의 인원 등 안건을 놓고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우리측은 오염도 조사를 거쳐 고엽제 매립여부를 확인하되 지하수 수질 검사보다는 토양 오염 조사를 먼저 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미 공동조사단 조성에 대해서는 우리측에서 전문가 그룹 8명을 구성하고 미군측에도 동수의 조사단을 구성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또 전문가 그룹과는 별도로 우리측은 외교부와 국방부, 지역 주민, 시민단체 대표 등 별도의 참관단 구성을 희망했습니다.

우리 대표단은 경북 칠곡 현지에 모든 인력과 장비가 준비돼 있다며 세부 사항이 확정되는 대로 내일 당장이라도 조사 착수가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조사 결과 분석과 최종 발표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측은 한국환경공단과 국립환경과학원을 이번 환경조사와 분석 기관으로 이미 지정한 상탭니다.

오늘 긴급 소집된 한미 SOFA 회의 결과는 잠시 뒤 총리실에서 공식 발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 ‘고엽제 매립 의혹’ 긴급 SOFA 회의
    • 입력 2011-05-26 17:21:50
    뉴스 5
<앵커 멘트>

캠프캐럴 기지내 고엽제 매립 의혹과 관련한 긴급 SOFA회의가 오늘 용산미군 기지에서 열렸습니다.

임승창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긴급 소집된 소파 환경분과위원회는 오늘 오전 10시에 시작됐습니다.

우리 측은 환경부 과장을 단장으로, 미국측은 미8군 공병참모부장을 단장으로, 각각 6명이 참석했습니다.

양측은 오늘 회의에서 캠프캐럴 기지 내.외부에 대한 환경조사 방법과 일정, 한.미 공동 조사단의 인원 등 안건을 놓고 의견을 조율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우리측은 오염도 조사를 거쳐 고엽제 매립여부를 확인하되 지하수 수질 검사보다는 토양 오염 조사를 먼저 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미 공동조사단 조성에 대해서는 우리측에서 전문가 그룹 8명을 구성하고 미군측에도 동수의 조사단을 구성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또 전문가 그룹과는 별도로 우리측은 외교부와 국방부, 지역 주민, 시민단체 대표 등 별도의 참관단 구성을 희망했습니다.

우리 대표단은 경북 칠곡 현지에 모든 인력과 장비가 준비돼 있다며 세부 사항이 확정되는 대로 내일 당장이라도 조사 착수가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조사 결과 분석과 최종 발표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측은 한국환경공단과 국립환경과학원을 이번 환경조사와 분석 기관으로 이미 지정한 상탭니다.

오늘 긴급 소집된 한미 SOFA 회의 결과는 잠시 뒤 총리실에서 공식 발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임승창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