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 시티즌’ 김바우·양정민·신준배 구속
입력 2011.05.29 (21:4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대전 시티즌' 소속 현역 선수 3명이 추가로 구속됐습니다.

창원지방법원은 오늘 영장 실질심사에서 증거 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대전 시티즌' 김바우 선수와 양정민 선수, 신준배 선수 등 3명에 대한 구속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 ‘대전 시티즌’ 김바우·양정민·신준배 구속
    • 입력 2011-05-29 21:45:37
    뉴스 9
프로축구 승부조작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대전 시티즌' 소속 현역 선수 3명이 추가로 구속됐습니다.

창원지방법원은 오늘 영장 실질심사에서 증거 인멸과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대전 시티즌' 김바우 선수와 양정민 선수, 신준배 선수 등 3명에 대한 구속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