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교협 “등록금 인하에 대학 적립금 활용”
입력 2011.05.30 (13:00) 수정 2011.05.30 (15: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반값 등록금'과 관련해 한국 대학교육협의가 대학 적립금을 활용하겠다는 뜻을 공식 언급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대학교육협의회는 구체적인 실행 방안 마련을 위해 전담팀을 구성하기로 했습니다.

김민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국 대학교육협의회가 최근 불거진 대학 등록금 부담 경감 논란에 대응하기 위해 오늘 긴급 이사회를 열었습니다.

오늘 이사회에서 대교협은, 학생과 학부모가 겪는 등록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대학 적립금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는 뜻을 처음으로 밝혔습니다.

구체적인 방안은 앞으로 테스크 포스를 구성해 논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대학들은 그동안, 학교별로 수천억 원에 이르는 적립금을 풀어 등록금을 인하해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건물 증축과 시설환경 개선 등 구체적인 사용 목적이 명시된 기부금이 대부분이라며 난색을 표해 왔었습니다.

대교협은 또,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한 자구책으로 장학금 확충과 기부금 모집, 대학 재정 효율화 등도 책임 있게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대교협은, 이와는 별도로 우리나라가 다른 OECD 국가들보다 1인당 고등교육비가 많이 낮은 만큼 질 높은 인재 양성을 위해 국가가 재정 지원을 대폭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고등교육 재정 확충을 위해서는 소액 기부금 세액공제와 재정수입 다변화, 기부금 손금 인정비율 확대 등 대학의 수입을 늘리는 방안이 함께 추진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김민경입니다.
  • 대교협 “등록금 인하에 대학 적립금 활용”
    • 입력 2011-05-30 13:00:19
    • 수정2011-05-30 15:04:50
    뉴스 12
<앵커 멘트>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반값 등록금'과 관련해 한국 대학교육협의가 대학 적립금을 활용하겠다는 뜻을 공식 언급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대학교육협의회는 구체적인 실행 방안 마련을 위해 전담팀을 구성하기로 했습니다.

김민경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국 대학교육협의회가 최근 불거진 대학 등록금 부담 경감 논란에 대응하기 위해 오늘 긴급 이사회를 열었습니다.

오늘 이사회에서 대교협은, 학생과 학부모가 겪는 등록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대학 적립금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는 뜻을 처음으로 밝혔습니다.

구체적인 방안은 앞으로 테스크 포스를 구성해 논의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대학들은 그동안, 학교별로 수천억 원에 이르는 적립금을 풀어 등록금을 인하해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건물 증축과 시설환경 개선 등 구체적인 사용 목적이 명시된 기부금이 대부분이라며 난색을 표해 왔었습니다.

대교협은 또,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한 자구책으로 장학금 확충과 기부금 모집, 대학 재정 효율화 등도 책임 있게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대교협은, 이와는 별도로 우리나라가 다른 OECD 국가들보다 1인당 고등교육비가 많이 낮은 만큼 질 높은 인재 양성을 위해 국가가 재정 지원을 대폭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고등교육 재정 확충을 위해서는 소액 기부금 세액공제와 재정수입 다변화, 기부금 손금 인정비율 확대 등 대학의 수입을 늘리는 방안이 함께 추진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S 뉴스 김민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