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NN, ‘신인시절’ 마릴린 먼로 사진 공개
입력 2011.05.30 (15:12) 수정 2011.05.30 (22:57) 연합뉴스
한 번도 공개된 적 없었던 마릴린 먼로의 신인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들이 29일(현지시각) 미 CNN방송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돼 화제다.

그동안 대중이 볼 수 있었던 사진 속 먼로의 모습은 노련한 관능미를 뽐내는 할리우드 `스타 여배우'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신인 배우로서의 풋풋함이 확연하게 느껴진다.

미국의 사진작가 앤톤 퓨리는 먼로의 85번째 생일을 불과 며칠 앞둔 이날 CNN 홈페이지를 통해 수십년 전 자신이 우연히 입수한 먼로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먼로는 고급 주택의 마당을 배경으로 비키니와 원피스 수영복, 짧은 반바지 차림으로 해맑게 웃고 있다.

퓨리가 이 사진들을 구한 곳은 1980년 미 뉴저지주(州) 파시패니 소재 주택의 허름한 차고였다.

평소 취미로 장난감을 수집해오던 퓨리는 이 날도 좋은 장난감을 구하기 위해 이 지역에서 열린 장터(garage sales)를 둘러보다가 네거티브 필름이 담긴 봉투를 발견, 단돈 2달러를 주고 구입했다.

집으로 돌아온 퓨리는 조명판에 자신이 사들고 온 봉투 속의 네거티브 필름을 올려놨다가 깜짝 놀랐다.

필름 속에는 비키니를 입은 신인 시절의 먼로가 수줍은 표정으로 풋풋한 포즈를 취하고 있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미술품 감정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데이비드 W. 스트리츠는 사진 속 배경과 먼로의 헤어스타일을 토대로 해당 사진들이 그녀가 유명해지기 전인 1950년 즈음에 찍은 것으로 추정했다.

퓨리가 구한 필름에는 또 다른 여배우 제인 맨스필드의 사진도 포함돼 있었다. 스트리츠는 맨스필드 사진과 먼로의 사진에 모두 등장하는 한 남자를 지목, 그가 두 여배우를 찍은 사진작가일 것이라고 추측했다.

그는 이 사진들에 대해 여전히 밝혀지지 않은 부분이 많지만 "먼로의 초기시절 사진을 한 번도 발견한 적이 없었는데 미스터리가 풀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 CNN, ‘신인시절’ 마릴린 먼로 사진 공개
    • 입력 2011-05-30 15:12:01
    • 수정2011-05-30 22:57:28
    연합뉴스
한 번도 공개된 적 없었던 마릴린 먼로의 신인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들이 29일(현지시각) 미 CNN방송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돼 화제다.

그동안 대중이 볼 수 있었던 사진 속 먼로의 모습은 노련한 관능미를 뽐내는 할리우드 `스타 여배우'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 그녀는 신인 배우로서의 풋풋함이 확연하게 느껴진다.

미국의 사진작가 앤톤 퓨리는 먼로의 85번째 생일을 불과 며칠 앞둔 이날 CNN 홈페이지를 통해 수십년 전 자신이 우연히 입수한 먼로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먼로는 고급 주택의 마당을 배경으로 비키니와 원피스 수영복, 짧은 반바지 차림으로 해맑게 웃고 있다.

퓨리가 이 사진들을 구한 곳은 1980년 미 뉴저지주(州) 파시패니 소재 주택의 허름한 차고였다.

평소 취미로 장난감을 수집해오던 퓨리는 이 날도 좋은 장난감을 구하기 위해 이 지역에서 열린 장터(garage sales)를 둘러보다가 네거티브 필름이 담긴 봉투를 발견, 단돈 2달러를 주고 구입했다.

집으로 돌아온 퓨리는 조명판에 자신이 사들고 온 봉투 속의 네거티브 필름을 올려놨다가 깜짝 놀랐다.

필름 속에는 비키니를 입은 신인 시절의 먼로가 수줍은 표정으로 풋풋한 포즈를 취하고 있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미술품 감정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데이비드 W. 스트리츠는 사진 속 배경과 먼로의 헤어스타일을 토대로 해당 사진들이 그녀가 유명해지기 전인 1950년 즈음에 찍은 것으로 추정했다.

퓨리가 구한 필름에는 또 다른 여배우 제인 맨스필드의 사진도 포함돼 있었다. 스트리츠는 맨스필드 사진과 먼로의 사진에 모두 등장하는 한 남자를 지목, 그가 두 여배우를 찍은 사진작가일 것이라고 추측했다.

그는 이 사진들에 대해 여전히 밝혀지지 않은 부분이 많지만 "먼로의 초기시절 사진을 한 번도 발견한 적이 없었는데 미스터리가 풀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