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용인시 前 시장 2명 경전철 특위 출석
입력 2011.05.30 (16:59) 사회
용인 경전철 사업과 관련해 전직 시장 두 명이 시의회 조사를 받습니다.

경기도 용인시의회는 예광환, 이정문 전 시장과 이우현 전 시의회 의장 등 3명이 내일(5/31) 열릴 예정인 시의회 경전철 특별조사위원회에 출석해 시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할 예정입니다.

용인시의회 경전철 특별조사위는 용인 경전철 사업의 추진 배경과 수요 예측 잘못 등에 대한 조사가 필요하다며 지난 23일 두 전직 시장 등 10명을 증인으로 채택하고, 출석요구서를 보냈습니다.
  • 용인시 前 시장 2명 경전철 특위 출석
    • 입력 2011-05-30 16:59:27
    사회
용인 경전철 사업과 관련해 전직 시장 두 명이 시의회 조사를 받습니다.

경기도 용인시의회는 예광환, 이정문 전 시장과 이우현 전 시의회 의장 등 3명이 내일(5/31) 열릴 예정인 시의회 경전철 특별조사위원회에 출석해 시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할 예정입니다.

용인시의회 경전철 특별조사위는 용인 경전철 사업의 추진 배경과 수요 예측 잘못 등에 대한 조사가 필요하다며 지난 23일 두 전직 시장 등 10명을 증인으로 채택하고, 출석요구서를 보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