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중동 민주화 시위 물결
‘망명설’ 리비아 석유장관, 카다피 체제 이탈
입력 2011.06.02 (06:12) 국제
망명설이 떠돌았던 슈크리 가넴 리비아 석유장관이 무아마르 카다피 체제를 이탈해 반정부 봉기에 합류했음을 공개적으로 밝혔다고 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가 전했습니다.

가넴 장관은 이탈리아 로마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은 현 상황에서 일을 할 수 없어 조국을 떠나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하는 젊은 리비아인들과 함께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가넴 장관은 리비아에서 매일 벌어지는 유혈 사태와 참을 수 없는 폭력 탓에 망명을 선택했다며, 현 사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일말의 가능성을 여전히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과거 3년간 리비아 총리를 지내고 리비아 국영석유공사 사장을 겸하고 있는 가넴 장관은 지난달 중순 육로를 통해 튀니지로 입국한 뒤 망명설에 휩싸였습니다.
  • ‘망명설’ 리비아 석유장관, 카다피 체제 이탈
    • 입력 2011-06-02 06:12:58
    국제
망명설이 떠돌았던 슈크리 가넴 리비아 석유장관이 무아마르 카다피 체제를 이탈해 반정부 봉기에 합류했음을 공개적으로 밝혔다고 이탈리아 뉴스통신 안사가 전했습니다.

가넴 장관은 이탈리아 로마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은 현 상황에서 일을 할 수 없어 조국을 떠나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하는 젊은 리비아인들과 함께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가넴 장관은 리비아에서 매일 벌어지는 유혈 사태와 참을 수 없는 폭력 탓에 망명을 선택했다며, 현 사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일말의 가능성을 여전히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과거 3년간 리비아 총리를 지내고 리비아 국영석유공사 사장을 겸하고 있는 가넴 장관은 지난달 중순 육로를 통해 튀니지로 입국한 뒤 망명설에 휩싸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